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문화탐방 지정문화유산

지정문화유산

이하복 고택

이하복 고택
문화재 정보
  • 문화재명 이하복 고택
  • 종별 중요민속문화재 제197호
  • 지정일 1984.12.24
  • 주소 충남 서천군 기산면 신산리 120
  • 조성시기 조선시대 후기
관련이미지
문화재소개

이하복 고택은 중부지방의 전통적인 농가로, 전통기법에 따라 안채의 앞쪽지붕이 뒷쪽보다 길게 처리된 것이 흥미롭고 며느리의 독립적인 공간을 마련해준 점이 특이한 명당지에 남서향으로 자리잡은 초가. 이 고택은 전형적인 농가로 목은 이색의 18손이며 중추? 의관을 지낸 이병직이 조선말에 안채 3칸을 건립하면서 시작 되었다. 그 후 아들인 이형규가 사랑채와 아래채, 위채를 증축하면서 전체적인 모습이 형성 되었다. 진산이 오른쪽으로 휘감아서 우백호(右白虎)를 이루고 또 다른 산줄기 왼쪽에서 휘어 돌아들어 좌청룡(左靑龍)을 형성(形成)한다. 이집은 국(局)이 열리는 수구(水口)를 향하여 배치되었는데 수구가 트인 곳에는 나무를 가로로 심어 국(局)안의 영역감(領域感)을 강화시킨다. 명당지에 남서향으로 자리잡은 초가로, 19세기 후반에 안채를 짓고 20세기 초에 사랑채·아래채·광채를 지으면서 안채를 늘려 지었다. 안마당을 중심으로 ㄱ자형의 안채와 그 앞쪽으로 一자형의 사랑채, 안채의 왼쪽에 광채가 있어 튼 ㅁ자형 배치를 하였다. 또한 사랑채의 오른쪽에는 2칸 정도 떨어져서 一자형의 아래채가 자리잡고 있다. 안채는 원래 부엌과 방 2개로 구성된 3칸집이었으나, 후대에 왼쪽의 부엌을 늘리고 오른쪽으로 대청과 방·부엌 겸 헛간으로 사용하는 헛청을 덧달았다. 사랑채는 왼쪽에 대문을 내고, 부엌과 사랑방으로 구성되었다. 아래채는 며느리가 거처하는 독립적인 공간으로, 부엌과 방 2개, 광으로 구성되어 살림을 따로 하게 되어있다. 중부지방의 전통적인 농가로, 전통기법에 따라 안채의 앞쪽지붕이 뒷쪽보다 길게 처리된 것이 흥미롭고 며느리의 독립적인 공간을 마련해준 점이 특이하다. 안채 서천 이하복 고택은 몸채 공간과 아래채 공간으로 나뉘는데 2개의 나란한 축으로 놓였다. 몸채는 앞쪽에 사랑채를 가로로 놓고 뒷쪽에 안채를 놓았다. 안채는 원래 3칸으로, 19세기 후반에 지은 것으로 추정하지만, 20세기초에 사랑채를 지으면서 안채를 덧단 것으로 보인다. 지금 있는 안채는 6칸 크기에 ㄱ자형 평면을 갖추고 있다. 왼쪽 끝에 부엌을 두고 안방·윗방·대청·아랫방 순으로 배치하였고 안방과 윗방, 아랫방에는 툇마루를 달았다. 안채 지붕은 초가지붕이며, 앞쪽 지붕 길이가 뒷면보다 길게 나와 흥미롭다. 사랑채와 고방 몸채는 앞쪽에 사랑채를 가로로 놓고 뒷쪽에 안채를 놓았다. 사랑채는 높은 축대 위에 있는데 앞쪽에 목련이나 향나무 따위를 심어 놓아 여유로운 공간 구성을 보이고 있다. 민가 건축 전형의 기법을 보여주는 사랑채는 4칸 크기의 집으로, 서쪽에 대문간·사랑부엌·사랑방 2칸으로 구성되어 있다. 사랑방 앞쪽에는 툇마루가 놓여 있으며 사랑부엌 앞쪽에도 마루가 깔려 있는데, 이것은 툇마루에서 이용하는 광으로 쓰고 있으며 집 안마당 서쪽에 1칸의 광이 자리잡고 있다.

복권기금 활용한 문화재 방재시설 유지관리

서천군은 도비, 군비 외에도 복권기금의 지원을 받아 이하복고택 (중요민속문화재 제197호)의 방재 시스템 유지 관리를 추진 중이다. 2,100천원의 복권기금을 포함해 총 3,000천원을 투입해 2017년 1월부터 12월까지 방재시설을 유지 관리하고 있다. 서천군은 이 시설을 활용해 화재예방 및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문화재청은 중요 목조문화재의 화재 등 재난예방을 위해 방재시스템 구축, 재난 안전관리 사업을 복권기금의 지원을 받아 왔다.

찾아오시는 길

목록보기

담당부서 :
문화정책팀
홈페이지 관리자 :
신기훈
연락처 :
041-950-4225
최종수정일 :
2018-10-11 19:22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